뉴스

18~49세 다음 달 접종 시작…9일부터 '10부제' 예약

18~49세 다음 달 접종 시작…9일부터 '10부제' 예약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21.07.31 07: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정부가 만 18세 이상부터 49세까지 일반인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다음 달 9일부터 사전 예약이 시작되고 다음 달 26일부터 화이자와 모더나의 백신으로 접종이 이루어집니다.

박수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만 18세에서 49세까지 일반인 접종 대상자는 1972년부터 2003년까지 태어난 1천777만 명입니다.

[이정현 (20살) : 부모님은 다 맞으셨고 저만 안 맞았으니까 부모님이 걱정하시죠. 이제라도 맞으니까 다행이에요. 빨리 뭐라도 맞고 싶어요.]

사전 예약은 다음 달 9일부터 18일까지 10부제로 운영됩니다.

주민등록번호의 생일 끝자리 숫자가 기준인데, 8월 10일에는 10일, 20일, 30일 태어난 사람이, 8월 11일에는 1일, 11일, 21일, 31일 태어난 사람이 예약할 수 있습니다.

[김기남/예방접종추진단 접종기획반장 : 예약에 지연이 없도록 하기 위해서 10개의 그룹으로 나누게 된 것이고요. 하루에 한 150만~160만 명 내외가 예약에 참여할 것으로 보이고 있습니다.]

접종 일자별로 기관별 예약 물량을 똑같이 나눠 먼저 예약하거나 늦게 예약하거나 접종 기회는 같습니다.

이 기간에 예약 못해도 8월 19일부터 9월 17일까지 추가 예약과 변경이 가능합니다.

접종 기간은 다음 달 26일부터 9월 30일까지입니다.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맞는데, 어떤 백신을 맞을지는 접종일 전에 안내받습니다.

택배기사, 환경미화원 등 지자체가 우선 접종자로 택한 200만 명은 17일부터 먼저 접종합니다.

아직 백신을 맞지 않은 60세 이상도 화이자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추가 접종을 진행합니다.

방역 당국은 8월 2천860만 회분 9월 4천200만 회분의 백신이 도입될 예정이라며, 9월까지 전 국민의 70%인 3천600만 명을 1차 접종하는데 부족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