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기 이틀 전 코로나19 확진…'장대높이뛰기' 켄드릭스, 출전 무산

경기 이틀 전 코로나19 확진…'장대높이뛰기' 켄드릭스, 출전 무산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21.07.29 14: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기 이틀 전 코로나19 확진…장대높이뛰기 켄드릭스, 출전 무산
육상 장대높이뛰기 스타 샘 켄드릭스(미국)가 경기 출전 이틀을 앞두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켄드릭스는 이번 도쿄올림픽에 출전할 수 없습니다.

미국육상연맹은 29일 "켄드릭스가 일본 도쿄에 도착한 뒤 받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켄드릭스는 이상 증상을 보이고 않았지만, 방역 지침에 따라 호텔에서 격리 생활을 하고 있다. 아쉽게도 켄드릭스는 이번 대회에 뛰지 못한다"고 밝혔습니다.

켄드릭스는 2017년 런던·2019년 도하 세계선수권에서 연속 우승한 장대높이뛰기 스타입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동메달을 땄습니다.

도쿄에서도 메달 획득을 노렸지만, 예선(31일)을 이틀 앞두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출발선에도 서지 못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