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강쿠대전' 기대해도 될까요?…'두 막내' 이강인 · 쿠보의 올림픽 조별리그 활약상

'강쿠대전' 기대해도 될까요?…'두 막내' 이강인 · 쿠보의 올림픽 조별리그 활약상

박진형 PD,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21.07.29 20:27 수정 2021.07.30 21: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에서 한국과 일본이 각조에서 1위를 차지하고 8강에 안착했습니다. 두 대표팀의 토너먼트 진출에는 '막내' 이강인과 쿠보의 활약이 돋보였는데요. 2001년생 동갑내기, 스페인에서의 프로활동, 왼발잡이 등 여러 공통점이 있는 두 선수는 조별리그에서 각자 3골씩 기록하며 본인의 진가를 증명했습니다. 한국과 일본 대표팀의 막내 이강과 쿠보의 올림픽 활약상을 〈스포츠머그〉에서 모았습니다.

(글·구성·편집: 박진형)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