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청와대 '남북정상회담 개최 논의' 외신 보도에 "사실 아냐"

청와대 '남북정상회담 개최 논의' 외신 보도에 "사실 아냐"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21.07.28 15: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청와대 남북정상회담 개최 논의 외신 보도에 "사실 아냐"
남북이 정상회담 개최를 논의 중이라는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대해 청와대가 공식 부인했습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공지를 통해 "'남북 정상회담 개최 논의 중'이라는 외신 보도는 이미 밝혔듯이 사실이 아니"라며 "논의한 바 없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도 SBS와의 통화에서 "사실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4월부터 여러 차례 친서 교환을 통해 하루속히 남북의 신뢰 회복과 관계 진전 필요성에 공감하고, 그 과정의 일환으로 남북은 어제(27일) 1년 1개월 만에 통신 연락선을 전격 복원했습니다.

남북 대화 재개 움직임에 일각에서는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대면 또는 비대면 정상회담 가능성을 거론하고 있지만, 청와대는 앞서 어제 남북 정상과 친서 교환과 통신연락선 복원을 발표하면서도 남북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선 "논의한 바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