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여자탁구 신유빈 첫 승…혼합복식도 8강행

여자탁구 신유빈 첫 승…혼합복식도 8강행

김덕현 기자 dk@sbs.co.kr

작성 2021.07.24 21:11 수정 2021.07.24 21: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여자탁구 신유빈 첫 승…혼합복식도 8강행
한국 여자탁구의 '막내 에이스' 신유빈(대한항공)이 2020 도쿄올림픽 도전을 순조롭게 시작했습니다.

신유빈은 오늘(24일)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여자 개인 단식 1회전에서 첼시 에질(가이아나)을 4-0(11-7 11-8 11-1 12-10)으로 완파했습니다.

신유빈의 2회전 상대는 니시아렌(룩셈부르크)으로 내일(25일) 오후 3시 반에 경기를 치릅니다.

신유빈은 열세 살이던 지난 2017년 세계탁구연맹(ITTF) 월드투어 스웨덴오픈에서 니시아렌과 한 차례 만나 1-4로 패배한 바 있습니다.

이상수(삼성생명)-전지희(포스코에너지) 조는 앞서 열린 혼합복식 16강전에서 이집트의 오마르 아사르-디나 메슈리프 조를 41분 만에 4-1(9-11 11-3 11-5 11-7 11-8)로 제압했습니다.

탁구 혼합복식은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도입됐는데, 한국 탁구는 이 종목에서 대회 첫 메달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상수-전지희 조는 내일 린윤주-청이칭(타이완) 조와 4강행 티켓을 두고 맞붙습니다.

이상수-전지희 조는 린윤주-청이칭 조를 상대로 2전 전패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