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삼성화재 · KB손해보험 배구단 '방역 위반' 사과

삼성화재 · KB손해보험 배구단 '방역 위반' 사과

김혜영 기자 khy@sbs.co.kr

작성 2021.07.22 18: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삼성화재 · KB손해보험 배구단 방역 위반 사과
남자 프로배구 삼성화재와 KB손해보험이 오늘(22일) 방역 수칙 위반과 관련해 공동 사과문을 발표했습니다.

두 구단은 "최근 삼성화재 선수 1명과 KB손보 선수 1명의 방역 수칙 위반 사례가 발생했다"며 "배구팬 여러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선수 2명은 한 선수의 자택에서 지인 및 친구들과 저녁 모임을 했습니다.

이후 지인 1명에게서 이상 징후가 발생했고, 검사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해당 선수 2명도 검사를 받은 결과 코로나19 확진 판정이 나왔습니다.

저녁 모임에는 총 8명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5인 이상 사적 모임을 금지한 방역 수칙을 명백히 위반한 것입니다.

두 구단은 "한국배구연맹에 즉시 방역 수칙 위반 사례를 신고했다"며 "향후 연맹의 징계를 겸허히 수용하겠다. 구단 자체 징계 절차도 조속히 진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소속 선수가 방역 수칙을 지키도록 잘 관리하지 못한 점에 대해 대단히 송구스럽다.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선수단 교육과 관리에 철저히 힘쓰겠다"고 했습니다.

연맹 관계자는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상벌위원회를 열어 징계를 논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