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호중, 폭행 논란에 "오해에 따른 해프닝"

김호중, 폭행 논란에 "오해에 따른 해프닝"

SBS 뉴스

작성 2021.07.21 14: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군 대체복무 중인 트로트 가수 김호중 씨가 폭행 논란에 휩싸이자 소속사가 오해에 따른 해프닝이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그젯(19일)밤 10시 반쯤 서울 청담동 김호중 씨의 집 앞에서 김호중 씨와 남성 두 명이 시비가 붙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는데요, 공사업체 관계자인 이 남성들은 김호중 씨가 지내는 빌라의 유치권을 주장하며 김호중 씨와 시비가 붙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양측이 몸싸움을 벌였고 김호중 씨가 상대를 폭행했다는 보도까지 나왔는데요, 김호중 씨 측은 오해로 말싸움이 있었을 뿐 몸싸움은 없었다고 해명했습니다.

상대방도 인터뷰를 통해 폭행 기사가 나와 당황스럽다며, 대화를 통해 잘 마무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