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8~49세는 언제, 어떤 백신 맞을까? 정부의 계획

18~49세는 언제, 어떤 백신 맞을까? 정부의 계획

유승현 기자 doctoru@sbs.co.kr

작성 2021.07.16 07:16 수정 2021.07.16 08: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현재 백신 수급 상황에 따른 50대 미만 백신 접종에 대략적인 윤곽이 나오고 있습니다. 정부 계획대로라면 9월부터 주로 화이자 백신을 맞게 될 걸로 보입니다.

유승현 의학기자가 자세하게 설명해 드립니다.

<기자>

정부가 추가로 밝힌 백신 도입 물량은 7월 추가로 800만 회분, 8월 2천700만 회분, 9월 4천200만 회분입니다.

7월과 8월 물량은 주로 50대 745만 명, 고3 등 수능 수험생과 교직원 등에 쓰입니다.

여기에 다른 대상자들의 2차 접종까지 포함해도 8월에 여유분이 생깁니다.

이 물량으로 18~49세 일반인이 백신 접종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모두 맞히기엔 물량이 충분치 않습니다.

그래서 18~49세 대다수는 4천만 회분 넘게 들어오는 9월에 1차 접종을 받을 가능성이 큽니다.

정부 계획대로라면 2차 접종도 9월 말까지 완료될 예정입니다.

다만 백신의 구체적인 도입 물량과 날짜에 따라 조금 미뤄질 순 있습니다.

한 다국적 백신 회사는 전 세계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생산 시설 점검에 돌입해 다음 달 생산량이 일시적으로 30% 정도 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당초 계획보다 8월 공급이 줄고 9월 공급이 늘 수 있다고도 했습니다.

현재 정부 방침은 18~49세는 연령대 구분 없이 접종하겠단 겁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지난달 17일) : 40대 이하를 하나의 대상군으로 묶어서 접종을 하겠습니다. 예약이 너무 집중되는 것을 분산할 수 있는 방법을 현재 검토 중입니다.]

하지만 감염이 급증하는 20대 먼저 접종하잔 목소리 등 다양한 의견이 나오고 있어서 접종 당시 상황이 변수가 될 수 있습니다.

18~49세가 맞을 백신은 화이자가 중심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일부는 모더나도 맞을 가능성은 있는데 노바백스는 빨라도 9월에나 도입되기 때문에 가능성은 크지 않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