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정재 연출 '헌트' 스태프 확진으로 촬영 중단 '비상'

이정재 연출 '헌트' 스태프 확진으로 촬영 중단 '비상'

SBS 뉴스

작성 2021.07.15 14: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배우 이정재 씨가 연출하고 출연하는 영화 '헌트'가 스태프의 코로나 확진 판정으로 촬영이 중단되는 등 비상이 걸렸는데요, 지금까지 함께했던 출연자와 제작자 중 추가 확진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주연 배우인 이정재, 정우성 씨 측이 가장 먼저 음성 소식을 전했고요, 특별출연을 했던 주지훈, 김남길, 박성웅 씨 등도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들은 지난 주말 특별출연으로 참여했다가 확진 판정을 받은 스태프와 접촉해 검사를 받았습니다.

제작사 측은 앞으로의 촬영 일정은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