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청와대 "노사 간 입장 차에도 최선…최저임금 결정 높이 평가"

청와대 "노사 간 입장 차에도 최선…최저임금 결정 높이 평가"

문준모 기자 moonje@sbs.co.kr

작성 2021.07.13 13: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청와대 "노사 간 입장 차에도 최선…최저임금 결정 높이 평가"
청와대는 최저임금위원회가 내년도 최저임금을 올해보다 5.1% 오른 9,160원으로 의결한 것에 대해 "노사 간 의견 차이가 컸음에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어렵게 결정한 점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오늘(13일) 기자들과의 서면 질의응답에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노사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이었다"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이번 결정은 대내외 경제 여건과 고용 상황, 소상공인과 저임금 노동자들의 사정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것"이라며 "최저임금위원회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어 "노사정이 한마음이 돼 경제위기 극복과 포용적 회복, 선도국가 도약을 위한 구조 전환에 참여하고 힘을 모아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