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EBS, '잼민좌' 표현 사과…"'재미있는 어린아이'인 줄"

[Pick] EBS, '잼민좌' 표현 사과…"'재미있는 어린아이'인 줄"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1.07.12 17: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교육방송공사 EBS가 공식 트위터에서 '잼민좌'라는 표현을 썼다 논란이 일자 사과했습니다.

오늘(12일) EBS 트위터에는 "지난주 금요일 <포텐독 똥밟았네> 영상 홍보 게시물을 올리는 과정에서 '잼민좌'라는 단어를 사용하여 많은 분들께 불편을 끼쳐 드렸다"는 글이 올라왔습니다.

'잼민좌'란 저연령층이나 이를 비하하는 의미로 사용되는 신조어 '잼민·잼민이'와 누군가를 치켜세우는 경우에 별명처럼 쓰이는 '좌(본좌에서 유래)'를 붙여 만든 합성어입니다.

[Pick] EBS, '잼민좌' 표현 사과…''재미있는 어린아이'인 줄앞서 EBS는 지난 9일 자사 애니메이션 '포텐독'의 삽입곡인 '똥밟았네'를 트위터에 홍보하는 과정에서 '잼민좌'라는 해시태그를 사용했다 단어 사용 적합성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이에 대해 EBS 트위터 담당자는 "최근 SNS상 잼민이라는 단어를 자주 보게 되었고, 재미있는 어린아이를 부르는 유행어라고 짐작하게 됐다"며 "정확히 어디서부터 시작되었는지, 거기에 비하의 의미가 담겨있었는지는 몰랐다"고 해명했습니다.

담당자는 이어 "교육방송의 공식 SNS인 만큼 더 신중했어야 했는데 면밀하게 확인하지 않은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교육방송의 본분을 잊지 않도록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EBS 트위터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