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NRG 당시 왕따 당해" vs "황당 · 대응할 가치도 없다"

"NRG 당시 왕따 당해" vs "황당 · 대응할 가치도 없다"

SBS 뉴스

작성 2021.07.09 13: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90년대 아이돌 그룹 NRG의 멤버 이성진 씨가 그룹 활동 당시 왕따를 당했다고 주장했는데요, 함께 활동했던 천명훈, 노유민 씨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최근 이성진 씨는 한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NRG 활동 당시 멤버들에게 따돌림을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잘해보려고 노력했지만, 도가 지나쳤고 그런 부분이 속상했다고 털어놨는데요, 그러자 천명훈 씨 측은 사실이 아니라며 황당하단 입장을 밝혔습니다.

노유민 씨 역시 대응할 가치도 없다는 입장입니다.

그동안 서로 소식도 몰랐는데, 방송을 통해 멤버들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 마음이 아팠다는데요, 좋지 않은 일들로 힘든 시기를 보냈을 텐데 잘 이겨내길 바란다고 응원의 말도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