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골때녀, 극적 전개에 연일 화제…진지함이 마음 울렸다

골때녀, 극적 전개에 연일 화제…진지함이 마음 울렸다

SBS 뉴스

작성 2021.07.09 13: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이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극적 전개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그제(7일) '골때녀'에선 무패행진 'FC불나방'과 설욕전에 나선 'FC개벤져스'의 대결이 펼쳐졌는데요, 우승 후보팀 '불나방'의 에이스 박선영 씨는 막판 동점골까지 어시스트하며 승부차기를 이끌어 눈길을 끌었고요.

'개벤져스'의 김민경 씨는 묵직한 슈팅과 탁월한 몸싸움으로 에이스의 면모를 보여줬습니다.

엎치락뒤치락하다 결국 승부차기까지 갔는데요, 조혜련 씨의 선방으로 '개벤져스'가 승리했습니다.

프로선수 못지않은 진지함으로 승부에 몰입하는 출연진의 모습과 감동적인 서사가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