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최재형 부친 빈소에 고위 참모진 보내 조의

문 대통령, 최재형 부친 빈소에 고위 참모진 보내 조의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21.07.08 18: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최재형 부친 빈소에 고위 참모진 보내 조의
문재인 대통령은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의 부친 최영섭 퇴역 대령의 빈소에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보내 조의를 표했습니다.

유 실장은 오늘(8일) 오후 이철희 정무수석과 함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최 전 원장과 유가족에서 문 대통령의 위로를 전했습니다.

유 실장은 조문 후 기자들과 만나 "대통령께서 유가족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리라고 했다"며 "문재인 정부의 감사원장을 하셨으므로 당연히 대통령께서 위로하시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 실장은 최 전 원장의 정치 참여 의사를 밝힌 데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최 전 원장이 알아서 판단할 문제"라며 "청와대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빈소에 조화를 보냈습니다.

이는 전직이라도 장관급 이상 인사의 부친상에 대통령이 조화를 보내는 내부 규정에 따른 것으로, 고인이 6·25 전쟁 영웅이자 무공훈장을 받은 유공자라는 점도 고려했다는 게 청와대의 설명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