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역 태만으로 중대사건"…김정은, 정치국회의서 간부 비판

"방역 태만으로 중대사건"…김정은, 정치국회의서 간부 비판

원종진 기자 bell@sbs.co.kr

작성 2021.06.30 07:19 수정 2021.06.30 10: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방역 태만으로 중대사건"…김정은, 정치국회의서 간부 비판
북한이 코로나19 방역 부문에서 중대한 사건이 발생했다며 간부들의 무능과 무책임을 질타하고 나섰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30일)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은 일부 책임간부들의 직무태만 행위를 엄중히 취급하고 전당적으로 간부 혁명의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하기 위해 29일 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확대회의를 소집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어 "중대과업 관철에 제동을 걸고 방해를 노는 중요 인자는 간부들의 무능과 무책임성"이라며 "간부들 속에 나타나는 사상적 결점과 온갖 부정적 요소와의 투쟁을 전당적으로 더 드세게 벌일 것" 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조선중앙TV 화면,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