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야구, 7월부터 수도권 관중 50% 확대…비수도권 70%

프로야구, 7월부터 수도권 관중 50% 확대…비수도권 70%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21.06.28 15: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프로야구, 7월부터 수도권 관중 50% 확대…비수도권 70%
프로야구 입장 관중이 7월부터 수도권은 50%, 비수도권은 70%까지 확대됩니다.

KBO 사무국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에 따라 야구장 관람객 인원이 다음 달 1일 경기부터 확대된다고 밝혔습니다.

7월부터 수도권 지역에는 개편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비수도권은 1단계가 적용됩니다.

2단계 지역은 수용 인원의 50%, 1단계 지역은 70%까지 관중 입장이 가능합니다.

국내 유일의 돔구장인 서울 고척스카이돔은 1단계 60%, 2단계 40%, 3단계 20%까지 관중이 입장할 수 있습니다.

대구광역시는 내일(29일) 별도의 거리두기 단계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현재 KBO리그의 관중 입장 비율은 거리두기 1.5단계 지역이 50%, 2단계는 30%로 새로운 거리두기 단계가 적용되면 구단별 관중 수용 규모도 상향 조정될 예정입니다.

KBO 사무국은 "관중 입장 비율이 확대됨에 따라 거리두기 준수, 안내 및 안전요원 증원 배치 등 철저한 방역 관리에 더 심혈을 기울여 관중들이 더 편안하고 안전하게 KBO 리그를 관람할 수 있도록 더욱 매진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