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슈돌' 윌벤져스 '거꾸로 먹방', 시청자 질타…"보기만 해도 아찔"

'슈돌' 윌벤져스 '거꾸로 먹방', 시청자 질타…"보기만 해도 아찔"

SBS 뉴스

작성 2021.06.28 14: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슈돌 윌벤져스 거꾸로 먹방, 시청자 질타…"보기만 해도 아찔"
어린아이들이 하는 '놀이'라고 하기엔 위험성이 적잖아 보였다.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무리한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의 질타를 받고 있다.

27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샘 해밍턴과 두 아들 윌벤져스 형제(윌리엄, 벤틀리)의 우주여행 도전기를 다뤘다.

샘 해밍턴은 이날 "요즘 윌벤져스가 우주에 푹 빠졌다"면서 집에서 즐길 수 있는 우주여행 놀이를 소개했다. 찍찍이 발판, 운석 피하기 등 우주에서 벌어질 수 있는 생소한 경험을 놀이를 통해 체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중 시청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한 건 '무중력 훈련'이었다. 샘 해밍턴은 아들들에게 철봉에 거꾸로 매달리게 한 뒤 자장라면을 먹게 했다. 우주 탐험을 했던 우주인들이 식사 시간에 대해 "물구나무를 선 채 음식물을 삼키는 느낌"이라고 말한 것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만든 놀이였다.

그러나 '놀이'라고 하기엔 위험성이 커 보였다. 샘 해밍턴은 "먹기만 하고 넘기지는 말라"고 했지만 벤틀리는 얼굴이 빨개져가면서까지 음식을 삼켰다. 다행히 별 탈은 없었지만 음식물이 기도로 넘어갈 수도 있는 만큼 아찔해 보였다.

더욱이 제작진은 "따라 하지 말라"는 고지 없이 해당 놀이를 방송에 소개했고, "해냈다", "대단해"라는 반응까지 넣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보기만 해도 아찔했다", "아이들이 하기엔 위험한 놀이다", "방송을 보고 아이들이 따라한다고 할까 봐 우려된다."는 부정적 반응을 쏟아냈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