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옷 갈아입는데 여성 사감장 선생님이 들어와…출입 막아주세요"

"옷 갈아입는데 여성 사감장 선생님이 들어와…출입 막아주세요"

유영규 기자 sbsnewmedia@sbs.co.kr

작성 2021.06.28 12: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옷 갈아입는데 여성 사감장 선생님이 들어와…출입 막아주세요"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충남 한 고교 남학생들이 옷을 갈아입고 있던 기숙사에 여성 사감장이 들어왔다며 학생들이 학교에 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오늘(28일) 이 고교 학생들에 따르면 최근 이 학교 남학생 기숙사에서 일부 학생이 체력 실기를 위해 옷을 갈아입는 도중 여성 사감장이 들어왔습니다.

당시는 일과 시간대였습니다.

학생들은 '옷을 벗고 있다'며 방 안으로 들어오지 말 것을 요청했으나, 사감장은 문을 열고 들어와 5분가량 학생들에게 몇 가지 질문을 한 뒤 나갔습니다.

당시 당황한 학생들은 이불로 몸을 가리기도 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학교에서는 남녀 사감 1명씩이 각각 남녀 기숙사를 맡고 있으며, 기간제 교사인 여성 사감장이 기숙사 관리를 총괄하고 있습니다.

학생들은 남성 사감에게 이 일을 알린 데 이어 학교 측에 정식으로 사감장의 남학생 기숙사 출입을 금지해달라고 요청한 상태입니다.

한 학생은 "만약 남성 사감님이 여학생 기숙사에 가서 이런 행동을 하셨다면 어떻게 됐을지 의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학교 한 교사는 "학생들이 남아 있으면 안 되는 시간에 기숙사에 있기에 사감장이 안전 등 생활지도 차원에서 들어간 것으로 들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학교 측이 일단 사감장의 남학생 기숙사 출입을 금지한 뒤 학생들과 사감장 이야기를 충분히 들어 후속 조치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