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뉴스딱] 뒷자리서 손이 '쓱'…성추행 신고에 돌아온 황당 반응

[뉴스딱] 뒷자리서 손이 '쓱'…성추행 신고에 돌아온 황당 반응

SBS 뉴스

작성 2021.06.25 08:24 수정 2021.06.25 11: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두 번째 소식은 비행기 안에서 있었던 일인데요, 다른 승객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한 여성 승객이 승무원의 안일한 대처를 지적하고 나섰습니다.

지난 17일 캘리포니아로 가는 비행기에 몸을 실은 18살 여성이 자신의 SNS 계정에 뒷자리 남성 승객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창가 쪽에 앉아서 좌석에 몸을 기대고 있던 여성.

팔걸이 사이로 불쑥 들어온 손가락에 소스라치며 놀라는데요. 이 여성은 뒤에 앉은 남성이 손을 뻗어서 자신의 신체를 만졌고 이 추행은 1시간이나 계속됐다고 주장했습니다.

남성의 범행을 카메라에 담은 여성은 곧장 승무원에게 이 피해 사실을 알렸는데요, 승무원의 반응은 뜻밖이었습니다.

뒷자리 남성이 추행 사실을 부인했다며 진정하고 앉아서 조용히 있으라는 말만 반복했다는 것입니다.

여성은 그렇게 오랫동안 성추행을 당했는데도 누구 하나 신경 쓰는 사람이 없다는 것이 정말 화가 났다며 승무원의 안일한 대처에 분노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