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구라 아들' 그리 "코인 수익률 -37%…느긋하게 기다려"

'김구라 아들' 그리 "코인 수익률 -37%…느긋하게 기다려"

SBS 뉴스

작성 2021.06.24 09: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구라 아들 그리 "코인 수익률 -37%…느긋하게 기다려"
'김구라 아들' 래퍼 그리가 자신의 재테크 상황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그리는 재테크 상황을 묻자 "주식한지 3개월, 코인한지 한달 됐다"며 "코인은 -37%, 주식은 -3%"라고 수익률을 전했다.

이에 아빠 김구라는 "코인에 들어간 액수가 적지 않더라"며 "근데 코인은 느긋한데, 주식은 몇 백원만 빠져도 내게 전화한다"라고 코인과 주식의 온도차가 다른 아들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자 그리는 "코인은 잃고 나서 공부를 해 나만의 가치관이 있는데, 주식은 그런 게 없어서 (아빠한테) 물어봤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리는 "처음엔 코인을 500만원만 해보자 했는데, 다음날 자고 일어났더니 650만원이 되어 있더라. '대박이구나, 이게 돈 복사구나' 싶어 500만원을 더 넣었다. 그랬더니 다음날부터 조금씩 떨어지더라"고 구체적으로 자신의 코인 투자 상황을 전했다.

코인으로 손해를 본 상황이지만 그리는 "위기 뒤에 반등이 온다. 느긋하게 기다리는 중"이라고 말했다.

이에 경제전문가 김프로는 "목표 수익률을 정해놓고 달성하면 나와야 한다. 코인은 예측 불가다"라고 지적했다.

[사진=MBC 방송 캡처]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