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송영길 "김동연, 야당 가진 않겠다고…범여권으로 인식"

송영길 "김동연, 야당 가진 않겠다고…범여권으로 인식"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작성 2021.06.23 18: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송영길 "김동연, 야당 가진 않겠다고…범여권으로 인식"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에 대해 야당으로 가진 않겠다는 답을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서울지방보훈청에서 순직 군경 유가족과 면담한 뒤 기자들과 만나 "김 전 부총리와 한 차례 통화했고 만나기로 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김 전 부총리가 "그쪽(야당)으로 가지는 않겠다고 말씀하고 있다"면서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문재인 정부에서 임명된 부총리, 감사원장, 검찰총장이 다 야당 후보로 나오기는 좀 그렇지 않으냐"고 덧붙였습니다.

송 대표는 김 전 부총리를 "범여권으로 인식한다"면서 "가능한 한 오는 25일 (일정이) 확정되면 경선에 참여해주십사 하는 게 저의 바람"이라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대선에 나갈 생각이 있다면 밖에서 돈다고 되는 게 아니니 어느 당으로 가든지 무소속이든지 정해야 할 것 아니냐"면서 "시간이 짧기는 하지만 (예비경선이) 국민여론조사 50%에 권리당원이니까 컷오프 통과에는 큰 부담이 없지 않으냐. 오래전에 준비하시던 분이니 고민하고 계실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그 분은 문재인 정부와 곁을 같이 하는 분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김 전 부총리는 지난 20일 자신을 여권 인사로 분류한 송 대표의 언급에 대해 "그건 그분의 생각이겠지만 제가 코멘트할 얘기는 아닌 것 같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