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수중 18t 폭발물 폭파도 버틴다…美 항공모함의 위력

수중 18t 폭발물 폭파도 버틴다…美 항공모함의 위력

SBS 뉴스

작성 2021.06.21 17: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 해군이 최신예 항공모함 제럴드 포드함 바로 옆에서 폭탄을 터뜨리는 내구성 실험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오! 클릭> 세 번째 검색어는 '폭발 견디는 항공모함'입니다.

미국 플로리다주 해안에서 160㎞ 떨어진 곳입니다.

이곳에서 제럴드 포드함의 충격 시험이 진행됐습니다.

미국 항공모함 내구성 실험
약 18t의 폭발물을 폭파시켰고 엄청난 물기둥이 솟구치는데 인근에 있는 항공모함, 꿈쩍도 하지 않습니다.

미 지질조사국에 따르면 이로 인해 규모 3.9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하는데 그 어마어마한 충격을 그대로 견뎌낸 겁니다.

이번 실험은 기뢰와 어뢰, 대함 미사일의 타격을 입거나 옆 함선이 공격을 받았을 경우 내구성을 검증하는 목적인데요.

건조비만 130억 달러, 14조 4,500억 원짜리 제럴드 포드함, 내년 실전 배치가 예정돼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어마어마하네요. 이거 그래픽 아니고 실제 맞죠?", "바닷속 물고기들은 날벼락 맞았네요. 불쌍해서 어쩌죠ㅠㅠ"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