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릎 꿇고 오열"…옥주현 '위키드', 목 컨디션 난조로 환불 약속

"무릎 꿇고 오열"…옥주현 '위키드', 목 컨디션 난조로 환불 약속

SBS 뉴스

작성 2021.06.18 15:13 수정 2021.06.18 15: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옥주현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목 컨디션 난조로 공연을 매끄럽게 마무리하지 못했다.

지난 17일 부산 드림씨어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위키드' 공연에서 주인공 엘파바 역을 맡은 옥주현은 목 이상 증상으로 인해 주요 넘버를 제대로 소화하지 못했다.

실제로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해당 공연을 관람했던 네티즌의 후기가 게재됐다. 공연 초반에는 노래와 연기를 완벽하게 소화했지만 공연 중반부터 컨디션이 나빠졌다고 전했다. 또한 중요 넘버인 '노굿디드'를 부르지 못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옥주현
옥주연은 공연 끝나고 무대에 나와 본인 목에 이상이 생겨 공연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다며 상황을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객들은 괜찮다며 박수를 쳐주었고 옥주현은 무대에 무릎 꿇고 엎드려서 오열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위키드' 측은 18일 "전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함께 고개 숙였다.

이들은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이라고 공지했다. 이들은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 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