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천 자격시험이라니" 김재원, 이준석 공약 정면 비판

"공천 자격시험이라니" 김재원, 이준석 공약 정면 비판

김도식 기자 doskim@sbs.co.kr

작성 2021.06.17 10:10 수정 2021.06.17 15: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공천 자격시험이라니" 김재원, 이준석 공약 정면 비판
국민의힘 김재원 최고위원이 이준석 대표의 공직 후보자 자격시험 공약을 정면으로 비판했습니다.

김 최고위원은 오늘(17일) YTN 라디오와 인터뷰에서 자격시험으로 공직 후보자를 뽑는 것은 "국민주권주의의 대원칙과 맞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최고위원은 "선출직은 시험제도가 아닌 국민이 선출하도록 만든 제도"라며 공천권 행사 역시 "국민의 몫이며 시험제도를 도입하는 것은 맞지 않는 접근"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최고위원은 "공부를 하지 못했어도 국민과 애환을 함께하면서 이를 정책에 반영해주는 역할을 하는 지도자를 많이 봤다"며 "깊이 다시 생각해야 할 일"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지역에 가면 학교에 다니지 않은 분, 컴퓨터 근처에 가보지 못한 분도 선출직으로서 훌륭한 분들을 여럿 뵀다"며 "시험으로 공직 후보자를 걸러내겠다는 것은 심각한 문제"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