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데일리NK "펜트하우스 본 북한 청년들 10년 이상 노동교화형"

데일리NK "펜트하우스 본 북한 청년들 10년 이상 노동교화형"

안정식 북한전문기자 cs7922@sbs.co.kr

작성 2021.06.15 10: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데일리NK "펜트하우스 본 북한 청년들 10년 이상 노동교화형"
'펜트하우스' 등 남한 드라마를 보다 북한의 20대 청년들이 10년 이상의 노동교화형을 받았다고 북한전문매체 데일리NK가 보도했습니다.

데일리NK는 북한 내부 소식통을 인용해 지난 3일 평안남도 평성시 경기장에서 남한 드라마를 시청하다 적발된 최 모 씨 등 20대 4명에 대한 공개재판이 열렸다고 전했습니다.

최 씨 등은 지난달 25일 최 씨 생일을 기념해 같이 모여 저녁 늦은 시간까지 한국 드라마를 본 혐의를 받았습니다.

이들이 가지고 있다 적발된 USB와 SD 카드에는 남한 영화와 드라마 30여 편, 뮤직비디오 등이 들어 있었는데,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도 포함돼 있었다고 데일리NK는 전했습니다.

공개 재판은 최 씨 등 4명이 손에 족쇄를 차고 끌려나오는 공포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는데, 최 씨에게는 12년의 노동교화형, 나머지 3명에게는 11년과 10년의 노동교화형이 선고됐다고 이 매체는 전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들어 비사회주의 척결을 강조하고 있으며, 지난해말에는 반동사상문화배격법을 제정해 남한 영상물을 유포할 경우 최대 사형, 시청만 하더라도 최대 15년의 노동교화형에 처하도록 처벌을 강화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