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G7 정상회의서 "개도국 백신 위해 2억 달러 지원"

문 대통령, G7 정상회의서 "개도국 백신 위해 2억 달러 지원"

문준모 기자 moonje@sbs.co.kr

작성 2021.06.13 09:03 수정 2021.06.13 10: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G7 정상회의서 "개도국 백신 위해 2억 달러 지원"
▲  G7 정상회의 참석 위해 출국하는 문재인 대통령

G7 정상회의에 참석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보건을 주제로 한 첫 번째 확대회의에 참석해 개발도상국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공급을 위해 올해와 내년 2억 달러를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선진국 공여 자금으로 개도국에 백신을 공급하는 '코백스 선구매공약매커니즘'에 올해 1억 달러를 공여하고, 내년에 1억 달러 상당의 현금이나 현물을 추가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백신 공급 확대를 위해 한국이 글로벌 백신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다"고 강조하며 "미국뿐 아니라 다른 G7 국가들과도 백신 파트너십을 모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