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 비행기, "추락시키겠다" 승객 난동에 긴급 착륙

미 비행기, "추락시키겠다" 승객 난동에 긴급 착륙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21.06.13 08:02 수정 2021.06.13 11: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 비행기, "추락시키겠다" 승객 난동에 긴급 착륙
미국에서 하늘을 날던 비행기 안에서 소란을 피운 승객으로 긴급 착륙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현지시간 12일 AFP 통신에 따르면 전날 밤 미 서부 로스앤젤레스를 출발해 동부 애틀랜타로 날아가던 델타항공 여객기에서 한 남성이 승무원들을 붙잡고 "비행기를 떨어뜨려 버리겠다"고 소리를 질렀습니다.

기장은 곧 기내에 '전원 지원'을 명령했고 여러 명이 투입돼 몸싸움을 벌인 끝에 이 남성을 제압했습니다.

비행기는 이후 중간 지점인 오클라호마시티에 별다른 사고 없이 긴급 착륙했다고 델타 항공은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다친 승객이나 승무원은 보고되지 않았지만 델타 측은 문제의 남성이 팔꿈치와 무릎에 보호대를 하는 등 "아주 기괴한 모습"으로 행동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남성이 20대 후반 델타 항공 직원인 것으로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델타항공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