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이준석에 축하 전화…"우리나라가 변화하는 조짐"

문 대통령, 이준석에 축하 전화…"우리나라가 변화하는 조짐"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6.11 14: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이준석에 축하 전화…"우리나라가 변화하는 조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1일) 제1야당인 국민의힘을 이끌게 된 이준석 신임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당선을 축하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참석 및 오스트리아·스페인 국빈방문을 위한 출국에 앞서 오늘 오후 1시 20분쯤 이 대표에게 전화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 대표에게 "아주 큰 일을 하셨다. 훌륭하다"며 "우리 정치사에 길이 남을 일이다. 정치뿐만 아니라 우리나라가 변화하는 조짐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대표가 헌정사상 처음으로 유력 정당의 '30대 당 대표'에 오른 점에 큰 의미를 부여한 것입니다.

이 대표는 올해 36세로, 국민의힘은 물론 정치권 전반에 세대교체 바람을 일으켰다고 할 수 있습니다.

나아가 문 대통령은 "대선 국면이라 당 차원이나 여의도 정치에서는 대립이 불가피하더라도 코로나 위기가 계속되는 만큼 정부와는 협조해 나가면 좋겠다"고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25일 여야 5당 대표들과의 간담회에서 여야정 협의체를 3개월 단위로 정례화할 것을 제안하는 등 국정 성과를 거두기 위한 임기 말 협치 모델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