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송영길 '희귀암 투병' 소방관 만나 "우리 사회 영웅"

송영길 '희귀암 투병' 소방관 만나 "우리 사회 영웅"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작성 2021.06.10 18: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송영길 희귀암 투병 소방관 만나 "우리 사회 영웅"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희귀암 투병 중인 소방관을 만나 위로하고 처우 개선을 약속했습니다.

송 대표는 혈관육종암에 걸린 김영국 소방관의 인천 자택을 찾아 "우리 사회의 영웅"이라며 "다른 인명을 구조하셨으니 이제 본인을 구조하셔야 한다"고 위로했습니다.

송 대표는 국회 계류 중인 '공상(公傷) 추정법'을 언급하며 "인사혁신처는 형평성을 따지겠지만 소방직의 특수성을 감안해야 한다"며 "잘 챙겨보겠다"고 말했습니다.

해당 법안은 재난·재해 현장에서 종사한 공무원이 암·희귀질환 등에 걸릴 경우 공무상 재해로 쉽게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송 대표는 지난주부터 안전사고, 산업재해 등 피해자와 유가족들을 만나는 '잊지 않겠습니다' 행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후 상해 군경, 순직 군경 유가족, 세월호 참사 유가족 등을 차례로 만날 예정입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