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근대5종 전웅태 · 정진화, 세계선수권 남자 계주 은메달

근대5종 전웅태 · 정진화, 세계선수권 남자 계주 은메달

서대원 기자 sdw21@sbs.co.kr

작성 2021.06.10 10: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근대5종 전웅태 · 정진화, 세계선수권 남자 계주 은메달
한국 근대5종의 간판 전웅태(광주광역시청)와 정진화(LH)가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계주 은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전웅태와 정진화는 이집트 카이로에서 열린 2021 국제근대5종연맹(UIPM)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계주에서 총 1천486점을 기록해 러시아의 알렉산더 리파노프-막심 쿠즈네초프 (1천491점)에 이어 2위에 올랐습니다.

전웅태와 정진화는 2019년 헝가리 부다페스트 대회에 이어 2회 연속 세계선수권대회 계주 종목 은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지난해엔 코로나19 여파로 세계선수권이 열리지 않았습니다.

전웅태와 정진화는 수영, 펜싱, 승마 성적에 따라 마지막 경기 레이저 런(사격+육상)에서 러시아, 중국에 이어 세 번째로 출발했지만 정진화의 막판 스퍼트로 중국(1천482점)을 제치고 2위를 차지했습니다.

도쿄올림픽 근대5종은 남녀 개인전만 열리고, 한 나라에서 남녀 2명씩만 출전할 수 있습니다.

남자부에선 전웅태와 이지훈(LH)이 이미 출전권을 확보한 가운데 정진화도 13일까지 이어질 이번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전 성적에 따라 도쿄행을 타진할 수 있습니다.

오는 14일을 기준으로 출전권을 딴 선수가 3명 이상이 되면 최종 2명을 추려야 합니다.

(사진=국제근대5종연맹 트위터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