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손 잡으러 갔더니 손으로 뺨을 때렸다? 봉변 당한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손 잡으러 갔더니 손으로 뺨을 때렸다? 봉변 당한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21.06.09 18:04 수정 2021.06.09 18: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지방을 순회하며 시민들을 만나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뺨을 맞는 봉변을 당했습니다. 마크롱 대통령이 군중과 악수하기 위해 다가오자 한 남자가 손을 들어 얼굴을 가격한 겁니다. 현장에서 곧바로 체포된 남자는 지난 2018년 '노란조끼' 시위로 알려진, 프랑스 반정부 시위에 참여했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대통령의 경호 중 일어난 돌발 상황을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영상편집 이현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