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 국세청장, 의회에 가상화폐 자료 접근 권한 요구

미 국세청장, 의회에 가상화폐 자료 접근 권한 요구

김영아 기자 youngah@sbs.co.kr

작성 2021.06.09 10: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 국세청장, 의회에 가상화폐 자료 접근 권한 요구
미국 국세청이 1만 달러가 넘는 가상화폐 거래에 대한 자료 수집을 위해서는 분명한 법적 권한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찰스 레티그 국세청장은 상원 재무위에 출석해 가상화폐 시장의 규모 확대에 따른 막대한 수익이 발생하고 있지만 이에 대한 과세는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레티그 청장은 가상화폐 가치의 급등에 따른 대규모 이익이 과세에서 벗어나고 있다면서 자료 수집에 대한 저항이 빈발하고 있어 관련 권한에 대한 의회의 분명한 승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미 재무부는 지난달 공개한 조 바이든 행정부의 조세 강화 계획안을 통해 2023년부터 1만 달러 이상의 가상화폐 거래를 반드시 국세청에 신고하도록 의무화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