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당정 "대북 정책 한미 공조 강화…판문점선언 국회 비준 추진"

당정 "대북 정책 한미 공조 강화…판문점선언 국회 비준 추진"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작성 2021.06.09 09: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당정 "대북 정책 한미 공조 강화…판문점선언 국회 비준 추진"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한미정상회담 성과를 한반도 평화 진전에 반영하기 위한 후속조치 필요성에 공감했습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민주당 의원들과 정의용 외교부 장관,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국회에서 협의회를 열고 대북 외교·안보 정책 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정 장관은 "한미정상회담의 성과는 무엇보다도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진전을 위한 동력을 확보한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정 장관은 "특히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남북간 대화와 관여, 협력에 대해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며 "이를 통해 남북·북미관계의 선순환 발전 기반을 마련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인영 장관은 "바이든이 남북대화 지지를 표명한 만큼, 그동안 멈춰서있던 남북의 시계를 다시 움직여 우리의 역할과 남북간 협력의 공간을 확보해나가려고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정부와 의원들이 발의한 남북교류협력법 개정안도 상임위 심의를 앞두고 있다"면서 "남북관계가 조속히 복원되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본궤도에 진입하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격려를 부탁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