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임 펀드 감독 의무 부실" 검찰, KB증권 기소

"라임 펀드 감독 의무 부실" 검찰, KB증권 기소

하정연 기자 ha@sbs.co.kr

작성 2021.06.08 18: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라임 펀드 감독 의무 부실"  검찰, KB증권 기소
검찰이 1조 6천억 원대 피해가 발생한 라임 사태와 관련해 주의, 감독 의무를 소홀히 한 혐의로 KB 증권 법인을 재판에 넘겼습니다.

서울남부지검은 오늘(8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KB 증권을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임직원들의 범행에 대한 감독 의무를 법인이 소홀히 한 것에 양벌규정을 적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5일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로 KB 증권사 임직원 5명과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을 재판에 넘긴 상태입니다.

기소된 KB 증권 임직원 5명 중 김 모 팀장은 구속기소됐으며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은 이미 구속됐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증권사 임직원들이 자산운용사 관계자와 공모해 투자에 불리한 영향을 끼치는 중요사항을 감춘 채 펀드를 설계, 판매한 위법사항을 확인했다"며 공소유지에 빈틈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