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냉장고 여니 '스테로이드' 가득…"18억 원어치 불법 유통"

[영상] 냉장고 여니 '스테로이드' 가득…"18억 원어치 불법 유통"

민경호 기자 ho@sbs.co.kr

작성 2021.06.08 13: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수년간 스테로이드 의약품 십수억 원어치를 불법 판매한 혐의를 받는 일당이 식품의약품안전처 단속에서 적발됐습니다.

식약처는 만 2천여 명에게 스테로이드 의약품 18억 4천만 원어치를 판매한 혐의 등으로 총책 36살 A 씨를 구속해, 배달책 3명은 불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겼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5년 4월부터 지난 2월까지 5년 10개월 동안 텔레그램 등을 이용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식약처는 A 씨 오피스텔에서 의약품 73종, 1만 8천 상자를 발견해 압수하기도 했다고 전했습니다.

해당 스테로이드는 단백질 흡수를 촉진하는 합성 스테로이드로, 면역체계 파괴, 성기능 장애, 심장 질환, 간암 유발 등 부작용이 심각하다고 식약처는 설명했습니다.

(구성 : 민경호, 편집 : 차희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