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여자 축구대표팀 울산서 소집…지소연 등 해외파 합류

여자 축구대표팀 울산서 소집…지소연 등 해외파 합류

이정찬 기자

작성 2021.06.07 18: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여자 축구대표팀이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예선에 대비한 소집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여자 대표팀은 오늘(7일)부터 13일까지 울산에서 조직력을 가다듬으며 하반기 아시안컵 예선에 대비할 계획입니다.

코로나19 여파로 아시안컵 예선의 조 추첨 및 경기 일정 등이 아직 확정되지 않은 가운데, 대표팀은 내년 1~2월 인도에서 예정된 아시안컵 본선 진출을 노립니다.

지소연(첼시), 조소현(토트넘), 이금민(브라이튼) 등 시즌을 끝낸 해외파를 비롯해 정예 멤버 대부분이 다시 모였고, 송다희(보은상무)와 김성미(세종스포츠토토)는 처음으로 대표팀에 발탁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