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혹' 하정우, 벌금형에 약식기소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혹' 하정우, 벌금형에 약식기소

SBS 뉴스

작성 2021.06.04 14: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혹을 받던 배우 하정우 씨가 벌금형에 약식기소됐습니다.

하정우 씨는 2019년 한 성형외과에서 10여 차례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지난달 검찰이 벌금 1천만 원에 약식기소했습니다.

하정우 씨는 소속사를 통해 겸허한 마음으로 처분을 받아들인다고 말했습니다.

여드름 흉터로 피부과 치료를 받아왔고, 레이저 시술 등 고통이 따르는 치료에는 수면 마취를 한 상태에서 치료를 받았다는데요, 검찰이 이 과정에서 필요 이상의 수면 마취가 이뤄졌단 판단을 내린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배우로서 엄격한 자기 관리가 필요했음에도 안일했던 판단을 반성하고, 더 신중히 행동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