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국과 태국의 공포 거장 뭉쳤다…'랑종' 다음 달 공개

한국과 태국의 공포 거장 뭉쳤다…'랑종' 다음 달 공개

SBS 뉴스

작성 2021.06.03 14: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곡성'의 나홍진 감독이 기획, 제작한 영화 '랑종'이 다음 달 공개됩니다.

태국어로 '무당'을 뜻하는 랑종은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기록입니다.

나홍진 감독이 기획과 제작은 물론 직접 시나리오까지 집필했고요, '셔터'로 태국 호러 영화의 새 지평을 연 반종 피산 다나쿤 감독이 연출을 맡았습니다.

예고편이 공개되자 외신도 관심을 보였는데요,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는 예고 영상을 소개하면서, 한국과 태국에 여전히 존재하는 샤머니즘의 소름 끼치는 매력이 이번 영화를 통해 다뤄질 예정이라고 기대를 드러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