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홍남기 "서민 · 실수요자 대출 규제 완화 7월1일부터 시행"

홍남기 "서민 · 실수요자 대출 규제 완화 7월1일부터 시행"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6.03 07:38 수정 2021.06.03 07: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홍남기 "서민 · 실수요자 대출 규제 완화 7월1일부터 시행"
정부가 서민·실수요자에 대한 주택담보대출비율(LTV) 등 대출규제 완화 조치를 가계부채 관리방안 본격 시행에 맞춰 내달 1일부터 시행합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오늘(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부동산정책 보완책 후속 조치를 신속히 실행하고, 추가 협의가 필요한 사안도 최대한 조기 결론 내 시장 불확실성을 걷어낼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앞서 당정은 지난달 27일 협의를 거쳐 실수요자 LTV 우대 폭을 현행 10%포인트에서 최대 20%포인트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공시가격 6억~9억 원 구간에 해당하는 주택의 재산세율을 0.05%포인트 감면해 주는 내용의 재산세 완화 조치를 위해 이달 중 지방세법 개정안 국회 통과도 추진합니다.

홍 부총리는 "7월 재산세 부과 절차에 차질이 없도록 실무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임대등록사업자 제도 개편은 시장 영향, 세입자 보호 등을 고려해 구체적 세부 방안을 마련하고, 종합부동산세·양도소득세의 경우도 조속히 당정 결론을 내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기존에 발표한 주택공급대책 추진에 속도를 내면서 지자체 제안 이전공공기관 부지 등 주택공급 확대를 위한 도심 인근 가용택지 추가 발굴 작업에도 나설 계획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