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각 부처 '유휴부지' 총동원…"이달 말까지 추가 공급책 낼 것"

각 부처 '유휴부지' 총동원…"이달 말까지 추가 공급책 낼 것"

유수환 기자 ysh@sbs.co.kr

작성 2021.06.01 17: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각 부처 유휴부지 총동원…"이달 말까지 추가 공급책 낼 것"
더불어민주당이 이르면 6월 중순 늦어도 이달 말까지 추가 주택 공급책을 내놓겠다는 입장을 정했습니다.

당정 차원에서 꾸려질 부동산 공급대책 TF를 중심으로 각 부처와 산하기관의 유휴부지 현황을 파악한 뒤 주거용으로 활용하겠다는 계획입니다.

김진표 당 부동산특위 위원장과 박완주 정책위의장, 유동수 정책위 수석부의장은 오늘(1일) 오전 비공개 회의를 열고 이러한 내용을 포함한 추가 공급대책을 논의했습니다.

특위 내 공급분과 간사인 박정 의원은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2·4 부동산 공급 대책이 계획대로 잘 진행되는지 살폈다"며 "지자체와 부처 산하기관이 가지고 있는 유휴부지를 확보해 추가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연내 추가 공급 계획 발표가 가능하냐는 질문에는 "더 서두르려 한다"며 "6월 중순이나 말까지 계획을 발표하고, 9월이나 10월쯤 공급 가시화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박 의원은 특히 용산 공공부지 활용 가능성에 대해서도 "그린벨트를 푸는 것이 좋을지 여부를 확인하고 상의해보아야 한다"며 "검토 중이긴 하다"고 여지를 남겼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