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구시 화이자 백신 도입설'에…화이자제약 "승인한 바 없어"

'대구시 화이자 백신 도입설'에…화이자제약 "승인한 바 없어"

화이자 "대유행 상황서 각국 중앙정부와 초국가기관에만 공급"

SBS 뉴스

작성 2021.06.01 10: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대구시 화이자 백신 도입설에…화이자제약 "승인한 바 없어"
대구시에서 정부와 별개로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도입을 추진한다는 소식에 한국화이자제약이 1일 "승인한 바 없다"는 공식 입장을 냈다.

한국화이자제약은 미국 화이자 본사의 확인을 거쳐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에서 전 세계적으로 각각 중앙정부와 초국가 규제기관에만 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화이자 본사와 한국화이자는 그 어떤 단체에도 한국에 화이자-바이오엔텍이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을 수입·판매·유통하도록 승인한 바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한 매체가 대구시와 대구시의사회, 의료단체인 메디시티대구협의회에서 정부가 확보한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과는 별개의 물량을 도입하고 있다고 보도한 데 따른 반박이다.

화이자 본사는 이런 이야기가 흘러나온 데 대해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코미나티주'는 국내에서 올해 3월 5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허가를 받았다.

국내 허가와 공급, 유통권 모두 한국화이자제약이 갖고 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