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농구 삼성, '썬더스 해피포인트' 적립금 1천616만 원 전달

프로농구 삼성, '썬더스 해피포인트' 적립금 1천616만 원 전달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21.05.18 14: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프로농구 삼성, 썬더스 해피포인트 적립금 1천616만 원 전달
프로농구 서울 삼성은 2020-2021시즌 감독과 선수들의 기록에 따라 적립한 '썬더스 해피포인트' 기금 1천616만 원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새생명지원사업에 전달했다고 오늘(18일) 밝혔습니다.

이번 시즌 삼성에서는 720만 원(1승당 30만 원)을 모은 이상민 감독을 비롯해 김동욱이 296만 원(어시스트 1개당 2만 원), 장민국이 204만 원(리바운드 1개당 2만 원), 임동섭이 310만 원(3점 슛 1개 성공시 5만 원), 김준일은 86만 원(자유투 1개 성공시 2만 원)을 적립했습니다.

적립금은 삼성서울병원 등에서 난치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돕습니다.

2003년 서장훈의 '사랑의 자유투'로부터 시작된 '썬더스 해피포인트' 총 누적 금액은 3억 4천613만 9천 원이 됐습니다.

(사진=서울 삼성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