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성제 MBC 사장, 광화문 집회 발언 논란 "일부 인사 가리킨 것"

박성제 MBC 사장, 광화문 집회 발언 논란 "일부 인사 가리킨 것"

심우섭 기자 shimmy@sbs.co.kr

작성 2021.05.16 10: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박성제 MBC 사장, 광화문 집회 발언 논란 "일부 인사 가리킨 것"
박성제 MBC 사장이 광화문 집회와 관련한 자신의 발언에 대해 논란이 불거지자 "집회에 참석한 시민들이나 일반적인 보수집회를 지칭한 것이 아니다"라며 해명에 나섰습니다.

지난 14일 열린 한국언론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박사장은 기조연설을 하던 중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모인 검찰개혁 집회와 광화문에서 약간 맛이 간 사람들이 주장하는 종교적 집회를 1 대 1로 보도하면서 민심이 찢겼다고 보도하는 건 제대로 된 공영방송의 역할이 아니다"라는 발언을 해 논란이 일었습니다.

일각에서 박 사장의 발언이 보수 진영의 집회를 폄훼한 것이라는 지적이 일자 박 사장은 다음 날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약간 맛이 간 사람들이 주장하는 종교적 집회'라는 표현은 과격한 막말로 많은 비판을 받았던 일부 인사들이 참석한 집회를 가리킨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어 "본래 의도와는 다르게 일부 적절치 않은 표현을 사용한 것을 인정한다"면서도 "발언의 전체적인 맥락을 살펴달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MBC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