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野, 靑 회동에 "봉숭아학당…단합 안돼 선거 망쳤나"

野, 靑 회동에 "봉숭아학당…단합 안돼 선거 망쳤나"

박원경 기자 seagull@sbs.co.kr

작성 2021.05.14 17: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野, 靑 회동에 "봉숭아학당…단합 안돼 선거 망쳤나"
국민의힘이 오늘(14일)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 신임 지도부 간담회를 두고 '봉숭아학당'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김예령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그동안 단합이 안 돼 유능하지 못했나"라며 "민심은 뒷전이고 의석수로 힘 자랑하는 의회 폭거를 하며 당·정·청 협력만 강조하니 선거도 망치고 인사도 망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오직 정권 재창출만이 목표인 '원팀 체제', 내 편과의 단합만을 중시하는 대통령은 우리에게 희망이 아니라는 것을 증명한 것이나 다름없다"며 "국민과 민생은 소멸했다"고 주장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또 "이제 겨우 1년 남았으니 민의를 파악하고 청와대와 대통령에게 고언(苦言)을 두려워하지 않는 조아지사(爪牙之士·단단하고 변함없는 충신을 일컫는 말)가 되길 바란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