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추성훈 딸' 추사랑, 일본서 모델로 데뷔…엄마 닮아 '폭풍 성장'

'추성훈 딸' 추사랑, 일본서 모델로 데뷔…엄마 닮아 '폭풍 성장'

SBS 뉴스

작성 2021.05.10 15:29 수정 2021.05.10 16: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추성훈 딸 추사랑, 일본서 모델로 데뷔…엄마 닮아 폭풍 성장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아키야마 요시히로)의 외동딸 추사랑(본명 아키야마 사랑, 9)이 일본에서 모델로 데뷔했다.

10일 일본 언론매체들에 따르면 아키야마 사랑은 최근 어머니인 모델 야노시호와 함께 패션 브랜드 갭(GAP)의 공동화보를 장식했다.

추성훈 추사랑 추성훈 추사랑
화보에서 아키야마 사랑은 어머니와 함께 청바지와 티셔츠를 입고 편안한 포즈를 취해보였다. 야노시호는 이 촬영에 대해서 "딸 사랑이가 일본에서의 데뷔이기 때문에 매우 좋아했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아키야마 사랑은 9세임에도 어머니를 쏙 빼닮은 긴 다리를 자랑했다.

2011년 9월생인 아키야마 사랑은 아버지와 함께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인기를 누렸으며, 이후 2018년 하와이로 이주했다. 현재 미국 하와이주에서 초등학교를 다니는 것으로 전해졌다. 2018년 7월 프랑스 파리에서 유명 아동복 브랜드 봉프앙의 패션쇼 무대에 서기도 했다.

추성훈 추사랑
(SBS연예뉴스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