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합참, 통합방위 '화랑훈련' 실시…10일 대구 · 경북부터 시작

합참, 통합방위 '화랑훈련' 실시…10일 대구 · 경북부터 시작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21.05.07 09: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합참, 통합방위 화랑훈련 실시…10일 대구 · 경북부터 시작
▲ 2018년 충무 · 화랑훈련

합동참모본부는 대구·경북권역을 시작으로 이달부터 11월까지 총 5개 권역에서 '2021년 화랑훈련'을 실시한다고 오늘(7일) 밝혔습니다.

이번 훈련 기간 지자체장 중심의 통합방위태세 확립에 중점을 두고, 통합방위협의회 및 방위지원본부 운영, 화생방 공격 대비 사후관리, 국가중요시설 방호뿐만 아니라 코로나19와 같은 비전통적 위협에 대비한 통합 대응을 집중적으로 숙달할 예정이라고 합참은 전했습니다.

또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주요 훈련 위주로 실기동훈련을 실시하고, 기타훈련은 필수인원만 참여하는 지휘조기동훈련으로 진행합니다.

화랑훈련은 합참이 주도하는 통합방위본부 주관으로 전국 17개 광역시·도를 11개 권역으로 구분해 격년 단위로 실시하는 훈련입니다.

2001년부터 전국적으로 확대 시행됐으며, 훈련 간 정부통합평가단을 운용해 지자체·경찰·소방 등 기관별 통합방위작전 수행태세를 평가하게 됩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