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야만적인 공격이자 명예훼손"…램지어, 한인 교수 협박

"야만적인 공격이자 명예훼손"…램지어, 한인 교수 협박

김종원 기자 terryable@sbs.co.kr

작성 2021.05.07 01: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일본군 위안부를 매춘부라고 왜곡한 미국 하버드대 램지어 교수가 자신의 논문에 문제를 제기해 온 한인 교수에게 협박성 메일을 보냈습니다. 역사학자들은 이를 두고 램지어가 피해자 행세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뉴욕 김종원 특파원입니다.

<기자>

램지어 교수가 지난달 미국 이스턴일리노이 주립대 역사학과 이진희 교수에게 보낸 메일입니다.

램지어는 이 교수가 자신의 경력에 흠집을 내기 위해 등 뒤에서 야만적인 공격을 하고 있다며, 이런 행위는 인간의 예의에 어긋나며, 심각한 명예훼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진희 교수는 램지어 사태가 불거진 직후부터 문제 제기를 해 온 역사학자로, 간토 대지진 조선인 학살과 일본 내 재일교포 차별을 정당화하는 램지어의 또 다른 왜곡 논문도 찾아내, 이를 출판하기로 한 영국 케임브리지대 출판부로 하여금 논문을 수정하도록 주도한 인물입니다.

메일을 통해 이 교수에게 분노를 드러낸 램지어는 다음 단계로 어떤 조치를 취할지 고민 중이라며, 이 메일이 경고 메시지라고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램지어는 지난달 일본 극우 단체의 학술대회에서도 비슷한 주장을 했습니다.

[램지어/하버드대 교수 : 이번 일을 겪으면서 미국의 젊은 교수들에게 절망했습니다. 학문의 자유를 깡그리 무시한 채 학자에 대한 '암살 미수' 같은 행동을 하고는 (그걸 자랑스러워했습니다.)]

역사학자들은 램지어가 자신이 부당한 공격을 당하고 있다는 논리로 피해자 행세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일본 극우 세력과 꾸준히 교류해온 램지어가, 직접 협박성 메일을 보냄으로써 공격 사인을 내린 것이라는 분석도 있습니다.

이진희 교수는 지난달 하버드 대학교 총장에게 램지어 교수 논문의 문제점과 함께 자신에게 협박성 메일을 보낸 사실을 알리고 대책을 촉구했지만, 하버드대 측은 아직 까지 별다른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