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도지코인 30%대 급등…시총 4위 가상화폐 부상

도지코인 30%대 급등…시총 4위 가상화폐 부상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21.05.05 11: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도지코인 30%대 급등…시총 4위 가상화폐 부상
가상화폐 도지코인의 가격이 30% 이상 폭등하며 50센트 선을 넘어섰습니다.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 서부시간 기준 4일 오후 1시쯤 도지코인 가격은 24시간 전에 비해 37.41% 오르며 0.5676달러로 상승했습니다.

이에 따라 시총도 735억 9천만 달러로 늘며 전체 가상화폐 가운데 4번째 큰 규모로 올라섰습니다.

도지코인은 최근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 미국프로농구 댈러스 매버릭스 구단주 마크 큐번 등 억만장자들이 잇따라 관심을 표하며 가치가 급상승하고 있습니다.

일각에서는 자산 거래 플랫폼 '이토로'와 '제미니'가 거래 대상 목록에 도지코인을 추가하면서 전 세계 이용자들의 관심을 끌며 가격 급등을 불렀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CNBC 등은 그러나 가상화폐 지지자들조차 도지코인의 경우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과 달리 내재 가치가 있다고 주장하지 않는다는 도지코인 비판론자들의 의견을 전했습니다.

2번째로 규모가 큰 이더리움도 24시간 전과 비교해 4.04% 상승한 3천422.56달러로 집계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