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어린이들이 마스크 벗고 놀게 하는 게 큰 소원"

문 대통령 "어린이들이 마스크 벗고 놀게 하는 게 큰 소원"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21.05.05 09: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어린이들이 마스크 벗고 놀게 하는 게 큰 소원"
문재인 대통령이 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온라인으로 어린이들과 만나는 '랜선 만남' 행사를 열어 어린이날 축하 인사를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어제(4일) 오전 청와대 집무실에서 강원도 평창에 있는 도성초등학교 학생 38명과 화상으로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게임도 함께 즐겼습니다.

문 대통령, 어린이 랜선 초청 만남 (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하루빨리 어린이들이 마스크를 벗고 친구들과 뛰어놀 수 있게 하는 것이 가장 큰 소원"이라며 "내년에는 꼭 어린이들이 청와대에서 어린이날을 보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후 문 대통령 내외는 인기 유튜버인 도티와 파뿌리의 진행으로 어린이들에게 청와대 집무실을 소개하고, 어린이들이 그린 그림을 보고 답을 맞히는 등 다양한 비대면 게임도 했습니다.

코로나19 확산 탓에 청와대 어린이날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외부에서 열리지 못하고 2년 연속 랜선 만남으로 대체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