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7월까지 美 성인 70% 접종…청소년 접종도 곧 실시"

"7월까지 美 성인 70% 접종…청소년 접종도 곧 실시"

김윤수 기자 yunsoo@sbs.co.kr

작성 2021.05.05 07: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미국 독립기념일인 7월 4일까지 미국 성인의 70%가 1번 이상 백신을 맞도록 하겠다는 새로운 접종 목표를 내놨습니다. 또 청소년들에 대한 접종도 곧 시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워싱턴에서 김윤수 특파원입니다.

<기자>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예정에 없던 기자회견을 자청했습니다.

취임 100일 동안 1억 회 백신 접종 목표를 2배 이상 초과 달성했다면서 새로운 목표를 제시했습니다.

[바이든/미국 대통령 : 우리의 새로운 목표는 7월 4일까지 미국 성인의 70%가 한 번 이상 백신을 맞고, 미국인 1억 6천만 명이 백신 접종을 완료하도록 하는 겁니다.]

앞으로 두 달 안에 다시 백신 1억 회를 접종하겠다는 건데, 이렇게 되면 전체 미국인 절반가량이 백신 접종을 마치게 됩니다.

이를 위해 미 식품의약국, FDA가 승인하는 즉시 12살부터 15살까지 청소년에 대한 백신 접종도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로 가까운 접종소를 안내하고, 예약 없이도 접종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백신 효과로 미국 내 코로나19 사망자와 확진자 수는 최악이었던 지난 1월 대비 5분의 1수준으로 감소했습니다.

[아시시 자/미 브라운대 교수 : 코로나19가 완전히 사라지지는 않겠지만, 감염이 아주 낮은 수준이 되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정상적인 삶으로 돌아가게 될 것입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그러나 백신의 지적재산권 유예 문제는 아직 결정을 내리지 못했다면서 국제 사회 백신 지원 대책에 대해서는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았습니다. 

많이 본 뉴스